상상, 망상, 공상,공장장.
박교화
http://
010-4254-0150
jjoalove@hanmail.net
     
 
내가 지금 느끼고...생각하고...공감하는 것들을 손으로 빚다 

  괜찮아
금속 | 54X145X54cm | 2009
 
성백 | 조각,설치,퍼포먼스 작업을 하고 있는 작가입니다.
박대조 | 현존과의 내밀한 공감